김일두 3집 사랑에 영혼

Kim Ildu 3rd Album Love in Soul


곱고 맑은 영혼으로 시작해서 달과 별의 영혼을 지나 사랑에 영혼으로 김일두의 영혼 3부작이

완성되었다.

발라드 가수 김일두 이전에 펑크밴드 지니어스, 마마선, 서스펜스의 김일두가 있다. 예전에는

가끔 고양이라는 이름으로 공연하기도 했다.


서스펜스 때 불렀던 노래를 추려 2010년 김일두's Suspens난 어쩔 수 없는 천재에요를

발매했고 이 앨범에서 다섯 곡을 리마스터링하여 EP 문제없어요(모모씨뮤직 2011)를

발매했다.

문제없어요는 같은 해 상상마당에서 열린 레이블 마켓을 통해 본격적으로 소문이 나기 시작했다. 헬리콥터레코즈는 김일두X하헌진 스플릿 앨범을 발매해 소문에 날개를 달아 주었고 때가 되어 정규 1집 곱고 맑은 영혼(헬리콥터레코즈 2013)을 발매하게 된다.

곱고 맑은 영혼은 김일두가 15번 버스 타던 시절부터 만든 노래들이다. 서른 중반의 김일두는 붕가붕가레코드와 함께 정규 2집 달과 별의 영혼(붕가붕가레코드 2015)을 발표했다.

붕가붕가레코드 대중음악 시리즈 스물네 번째 작품이었다.

제비다방컴필레이션(씨티알싸운드 2015)에 밤제비라는 곡으로 참여하였고 2016년에는

씨티알싸운드와 붕가붕가레코드의 공동기획으로 특별앨범 Life Is Easy를 냈다. 그러는 사이

김일두는 사랑에 영혼과 함께 마흔이 되었고 씨티알싸운드를 통해 사랑에 영혼을 씨디에 담았다.

이제 김일두의 사랑에 영혼을 듣는다.

열 개의 손가락이 여섯 개의 기타 줄을 만져 잔잔한 파도를 만든다.

마음에 파도가 출렁이며 마음 한켠으로 부터 끝없는 바다가 펼쳐진다. 바다와 하늘 사이에 아름다운 영혼들이 사람의 길을 찾는다. 이때 김일두의 노랫말이 길잡이 별처럼 방향을 일깨워 준다.

가끔 붕붕이와 흰둥이가 화음을 넣기도 한다.

파도의 일렁임에 집중하고 맑고 고운 영혼의 안내에 따라 김일두가 펼쳐 놓은 바다에 들어간다. 달과 별이 반짝이는 방향으로 향한다.

김일두의 기타와 음성이 만들어 내는 파도는 마냥 낭만적이지만은 않다.

짜고 쓰다. 때론 거칠다. 비위가 약한 영혼은 눈물과 콧물이 범벅이 될지도 모른다. 하지만

사람으로 가는 지름길은 없다.

사랑에 영혼이 기다리는 평온으로 한발씩 나아갈 뿐이다

영혼 3부작 사랑에 영혼은 사람으로 가는 여정이다..

사랑에 영혼이 열어준 바다에서 김일두의 기타와 음성, 김일두의 동료들이 내는 화음으로

만들어진 파도가 찰싹이는 바다에서 나를 챙기는 시간, 그대를 생각하는 시간, 내가 누군가의 그대라는사실에 숙연해지는 시간을 통해 사람이 되어 가는 과정이다.

저 멀리 평온에 나 너 그대가 보인다.

사람으로 가는 길 끄트머리에 나 너 그대가 있다.

잔잔한 파도 소리에 춤추는 나 너 그대가 있다.

사람으로 가는 길에 지름길은 없지만 나 너 그대와 함께 간다면

짧은 인생도 아름다운 사랑으로 채울 수 있다.

사랑은 사람을 만든다.

사랑에 영혼을 듣는다.

사람으로 가는 김일두의 온기로 나 너 그대 모두 홀리 타임이 된다.


> 채널 1969 대표, 곧 사람 안홍인


Starting with a fine and clear soul, passing through the souls of the moon and stars, the soul of Kim Ildu's soul trilogy was completed. Before ballad singer Kim Ildu, there are punk bands Genius, Mama Sun, Suspense. In the past, He sometimes performed under the name of a cat.


He released [I am a Genius] in 2010 to sang songs he sang during suspense, and remastered five songs from this album to release EP [No Problem] (MomoC Music 2011). In the same year, word of mouth began to come out in earnest through the label market held in Sangsangmadang. Helicopter Records released the Kim Ildu x Ha Heonjin split album, which is known to many people, and when the time comes, the first regular album, Fine and Clear Soul (Helicopter Records 2013) will be released. The fine and clear souls are songs made by Kim Ildu from the time he took the 15th bus. Kim Ildu, in the middle of his thirties. Bunga Bunga Records released his 2nd regular album The Soul of the Moon and Stars (Bunga Bunga Records 2015).It was the twenty-fourth work in a popular music series by Bunga Bunga Records.

He participated in the Jebi Dabang Compilation (CTRSound 2015) with a song called Bamjebi, and in 2016 released a special album, Life Is Easy, in collaboration with CTRSound and Bunga Bunga Records. Meanwhile, Kim Ildu turned 40 with his soul in love and put his soul in love on the CD through CTRSound. Now I listen to Kim IlDu's Soul in Love. Ten fingers touch the six guitar strings, creating a gentle wave. The waves float in the mind, and the endless sea spreads from one side of the mind. Between the sea and the sky, beautiful souls find their way. At this time, Kim Ildu’s lyrics remind us of the direction like a guiding star, sometimes with a harmonious sound between the albino and an albino. Focus on the waves and follow the guidance of a clear, fine soul, and enter the sea unfolded by Kim Ildu. The moon and stars glisten in the direction, and the waves produced by Kim Ildu's guitar and voice are not just romantic. It is salty and bitter. Sometimes it's rough. A weak soul may be filled with tears and a runny nose. However, there is no shortcut to people. The soul is waiting for love and the tranquility that the soul waits. The soul trilogy is a journey from the soul to the person. It is the process of becoming a person through the time to take care of me in the sea where the waves made of inhaled harmony, the time to think about you, and the time to become conscious of the fact that I am someone's you. I can see you and you in the tranquility far away. At the end of the road to people, I, you, are you. I am you, you are dancing to the sound of the calm waves. There is no shortcut on the way to people, but if I go with you, even a short life can be filled with beautiful love.

Love makes people.

Listen to the soul in love.

With the warmth of Kim Ildu going to people, I, you, all of you become Holy Time.


> Channel 1969, Ahn HongIn



previous page